오픈세션 윌리엄김 강연 첨부파일 -

 


파산 직전이었던 회사를 5년 만에 매출 3700억원의 글로벌 패션 브랜드로 만든 윌리엄 김 올세인츠 CEO가 세지포 연단에 올랐습니다. 가장 전통적인 산업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디지털 혁신을 이뤄낸 그의 인사이트를 소개합니다.
 

 

 

이전글 해운업계의 디지털화: 위기인가 기회인가
다음글 오픈세션 Live